의견, 제안 등 하고 싶은 말을 남기세요.

  1. 박승찬 2019.06.11 15:42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부금 영수증 받고 싶은데요.
    dvmpak@hanmail.net

  2. 이유진 2019.05.27 18:08  수정/삭제  댓글쓰기

    늘 애 많이 쓰시네요..
    후원금 영수증 받으려면 어떻게 해야할까요?
    제 이메일은 skinwind@hanmail.net 입니다.

  3. 홍길동 2019.05.20 09:18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 잘하자 말 잘하자 말 잘하자

  4. 이명 2019.04.21 22:53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십니까? 지금 교통사고에 대한 책을 쓰는 사람입니다. 교보문고에서 판매중인 책입니다. 지금 개정판 수정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https://www.urimal.org/296 페이지에 있는 하룻강아지 범 무서운 줄 모른다... 만화 이미지가 마음에 들어서 본문에 좀 사용하고 싶습니다. 이걸 좀 사용해도 될까요? 출처는 당연히 밝힙니다.

    • 한글문화연대 2019.04.22 10:35 신고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한글문화연대입니다.
      문의해주신 이미지 출처와 저작권을 확인해 봐야합니다.
      확인 후 다시 연락드리겠습니다.

  5. 김태환 2019.04.05 09:55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한글문화연대 님

    요즘 저는 한양도성성곽이나 서울역사박물관 돈의문박물관등을 관람하고 있는데
    그중에서도 일반인을 상대로 설명 해주는 것을 좋아 합니다
    그런데 하나 같이 설명 해설이라고 하지 안고 도슨트라고 합니다
    한글문화연대에서 힘좀 써 주셔서 해설이나 설명이란 단어로 바꿔주세요

    참고로 우리말 아리아리 잘 듣고 있습니다

  6. ㄷㅗㅌㅗㄹㅣ 2019.03.24 18:30  수정/삭제  댓글쓰기

    라디오에서 가끔씩 듣게 되는 간선도로 란 용어가 뒷골목이라는 줄 알았어영, 간선도로란 표현 대신 줄기도로 라고 하면 더 좋을것 같은뎅...

  7. 남영규 2019.03.13 16:43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종이 원했던 궁극의 목표는 "백성도 읽고 쓸 수 있는 사회(그래서 노비조차도 유교공부를 할 수 있는 사회)"였지 한국어 보존에 그 뜻이 있지는 않았다. 소위 야민정음이 한글을 파괴한다고 주장할 수는 있다만, 그렇다면 'ㅺㅜㅁ'을 'ㄲㅜㅁ'으로 바꾼 것도 한글파괴인가? 세종이 만드신 반치음 ㅿ대신에 ㅈ을 쓰고 있는 현대한국어어야말로 박제된 '훈민정음'을 파괴하는 것이고 주세종 선생은 민족정신말살의 주범이 될 것이다. 세종은 훈민정음이 소리를 적을 수 있다는 것을 간파하고(혹은 그것을 노리고), 소리나는 대로 적으라 하셨다. 결국, 우리가 쓰고 있는 형태소를 밝혀 적는 방식은 세종이 원하는 방식이 아니었던 것이다. 그렇다면 주세종 선생이 정립한 현대 한국어쓰기야말로 최초 훈민정음의 정신을 호도하고 민족혼을 민족혼을 말살하려는 책략인가?

    그렇지는 않을 것이다.

    즉, 현대 소위 '표준어'는 그저 '약속'에 불과하고, 훈민정음을 창제하신 그 뜻은 다른 곳에 있는 바, 위메프를 '읚메프'로 적는 것은 오히려 한글의 '세련됨'을 돋보이게 하는 것이다.

    한그리 박제된 유무리 되기를 워난다면 훈민정음 시대의 표기버블 따르고, 주세종 선생을 요카라.

  8. 장민영 2019.02.25 18:42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자어, 한문도 경계해야]

    문희상, 대한민국 국회의장, 이라는 사람이 미국 하원을 방문해서 한자로 쓴 휘호를 의장에게 전달했답니다. 그 내용은 '만절필동'인데, 중국에서 쓰이는 말로는 일만굽이를 돌아서도 결국은 동쪽으로 간다는 뜻이랍니다.

    우선, 그 내용은, "DEAR PELOSI, 萬折必東 乙亥春, 山民 文喜相." 이 넋나간 사람이 쓴 글이랍니다. 그 한자를 본 미국 사람이, 더구나 하원 의장이, 또 다른 나라 사람이, 더구나 중국 사람은 뭐라고 하겠습니까?

    미국과 중국 사이에 끼어 정치적으로 아무런 대책도 내세울 게 없는 우리나라 정치가의 대표인 국회의장이, 하필이면 동쪽으로 간다는 의미를 강조한 일도 괴상합니다. 그런데, 우리말, 우리글은 어디에도 없습니다.

    아래는 에스비에스 인터넷판입니다.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5134926
    문희상 "방미성과는 A++"…펠로시 의장에 '만절필동' 휘호 전달
    출처 : SBS 뉴스
    원본 링크 :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5134926&plink=COPYPASTE&cooper=SBSNEWSEND

  9. 김진택 2019.02.08 10:49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이건범 대표님. 오늘이 2.8독립선언서가 낭독된 날이지요. 3.1운동의 근간이 된 2.8운동은 그곳 일본에서부터 기인하였지요. 이 사이트가 [한글문화연대]이 바, 한글을 지키는 것이 나라를 수호하는 것이며, 그 나라를 지키기 위한 민족의 운동이 바로 [한글을 수호하는 것]이라고 믿습니다. 동영상 두 개 부칩니다. 2.8독립선언서 전문. 김진택이 남깁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Rfhu7Xg8wbY https://www.youtube.com/watch?v=f9Tb8m9dSLc

  10. 김진택 2019.01.18 11:17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나 항상 늘 이건범 대표의 건강을 응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