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료실/보도 자료

[보도자료] 625돌 세종 나신 날 기념 시민음악회 열려

by 한글문화연대 2022. 5. 12.

- 515일 스승의 날은 세종 나신 날

- 겨레의 스승 세종 기려 스승의 날로 정해

- 세종 나신 날 기념 여의도공원에서 음악회 열려

 

사단법인 한글문화연대(대표 이건범)에서는 515일 세종대왕 태어난 날을 기념하여 514일 오후 3시부터 여의도공원 사모정 앞마당에서 거리공연 형식의 음악회를 연다. 세종대왕 이도는 양력으로 환산하면 1397515일에 태어났다. 한국교총의 전신인 대한교육연합회에서 1965년에 스승의 날을 정하면서 겨레의 스승 세종대왕 태어난 날을 스승의 날로 정함으로써 오늘날까지 이어지고 있다. 하지만 학생과 학부모, 심지어 교사들도 이런 사정을 잘 몰라 한글문화연대에서 이를 알리기 위해 해마다 기념행사를 열고 있다.

 

5·15 세종 나신 날 기념 시민음악회에서는 클래식 유랑악극단 라보에서 시민들에게 친숙한 기악곡과 아리랑 등을 연주하고, 성악가 심형진 바리톤과 재즈 가수 은재가 가곡과 재즈 음악을 들려준다. 특히 세종대왕을 기리는 노래로 2013년에 만들어져 세종문화회관 무대에 올려지기도 했던 그날엔 꽃이라’(이건범 작사, 이현관 작곡)를 라보의 기악 반주에 맞춰 바리톤 심형진이 부른다. 음악회 마지막에는 시민들과 함께 생일 축하 케이크에 촛불을 켜고 생일 축하합니다노래를 함께 부른다.

 

한편 공연 중간중간에는 시민들이 참여하는 문답(퀴즈)놀이를 진행하여 경품을 나눠줄 예정이다. 행사 시작 전에는 우리말과 한글에 관한 상식을 담은 책 알고 보니 한글은 한국어가 아니래와 만화책 말이 쉬우면 더 행복해’, 토박이말 서울 지도 등을 무료로 나눠준다.

 

<5.15 세종 나신 날 기념 시민음악회>

 

<문의>

한글문화연대: 사무국 02-780-5084, urimal@urimal.org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