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뿔소(35 x 25cm)는 2007년 1월에 제작하여 2017년에 전시, 발표한 작품입니다.


코에 멋진 뿔이 달린 코뿔소는 이 뿔이 약으로 소문나면서 밀렵꾼들에게 계속 사냥되어 멸종위기에 놓여 있습니다.


현존하는 코뿔소의 종류는 모두 5종으로 머리에 1개 또는 2개의 뿔이 있는데 인도코뿔소만이 유일하게 뿔이 하나입니다. 뿔을 2개로 그리는 것이 더 멋질 수도 있지만 인도코뿔소를 선택한 이유는 어깨와 넓적다리 부분에 방패처럼 보이게 하는 깊은 주름이 있어 마치 갑옷처럼 보이는 것이 인상적이기도 하였고, 코뿔소의 다리에 해당되는 2개의 'ㅗ'의 표현시에 관절부분의 어색함을 갑옷이 덮어줄 수 있기 때문입니다.


선택은 옳았지만 인도코뿔소는 다른 코뿔소에는 없는 온몸에 알갱이 모양의 작은 혹들이 많이 있어 그것을 표현하느라 많은 노력을 하였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좋은 작품을 완성하기 위해서는 발상과 표현시에 많은 자료와 정보들을 조사하고 비교하면서 정확한 사실에 근거해서 묘사, 생략, 과장, 변형 등이 이루어져야 한다는 것을 새삼 느끼게 해준 작품으로도 기억합니다.

'사랑방 > 한글 그림글자(김대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교회  (0) 2019.12.12
  (0) 2019.12.05
코뿔소  (0) 2019.11.28
오리  (0) 2019.11.21
경마  (0) 2019.11.14
토끼  (0) 2019.11.07
글 올린 이: 한글문화연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