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공사 건설현장에서는 일본어투 표현이나 어려운 전문용어가 많이 쓰여 개선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왔다.

 

이에 국토부와 도로공사는 최근 3년 간 도로용어를 담은 보도자료 분석결과를 토대로 국민 공모전과 건설현장 의견을 수렴해 대국민 노출 빈도가 높은 246개 도로 용어를 선정했다. 이후 국립국어원, 대한토목학회, 한국도로협회 및 한글문화연대 등 유관기관 간담회와 문화체육관광부 국어심의회를 거쳐 58개 전문용어를 순화했다.

 

새롭게 바뀐 도로 순화어를 널리 알리기 위해 575돌 한글주간에 온·오프라인을 통해 홍보활동을 벌인다. 글로벌 메타버스 플랫폼인 '네이버Z 제페토'와 협업해 한글 자음과 모음, '도로'를 활용한 한글 디자인 공모전을 추진한다. 이 밖에 맞춤형 교육영상을 제작하고 경부고속도로 만남의광장, 중부고속도로 하남드림 휴게소에서 순화어 안내서가 담긴 휴대용 방역용품 꾸러미를 비대면 배포한다.

 

출처: https://www.newspim.com/news/view/20211006000338

본 기사는 뉴스핌(2021.10.06)에서 작성된 기사입니다. 

 

포트홀→도로파임·시마이→끝…한글날 맞아 도로용어 우리말로 바꾼다

포트홀→도로파임·시마이→끝…한글날 맞아 도로용어 우리말로 바꾼다

www.newspim.com

 

글 올린 이: 한글문화연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