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575돌 한글날을 맞아 ‘토박이말 살리는 수 찾기’라는 주제로 말나눔 잔치(토론회)가 열린다.

 

(중략)

 

한글문화연대 이건범 대표는 “마침 국가 교육과정을 새로 고치는 일을 하고 있고, 대통령을 뽑는 일도 앞두고 있어서 국가 교육과정에서 ‘토박이말’을 어릴 때부터 넉넉하게 가르치고 배울 수 있는 길을 마련하도록 일깨우고, 나라에서 토박이말을 제대로 챙겨 살리고 북돋우는 정책과 법안들을 만들도록 부추기는 자리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했다.

출처: http://www.g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83468 

본 기사는 경남일보(2021.09.26)에서 작성된 기사입니다. 

 

‘토박이말 살리는 수 찾기’ 말나눔 잔치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올해 575돌 한글날을 맞아 ‘토박이말 살리는 수 찾기’라는 주제로 말나눔 잔치(토론회)가 열린다.이번 잔치는 한글문화연대와 사단법인 토박이말바라기가 마련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한국토지

www.gnnews.co.kr

 

글 올린 이: 한글문화연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